UPDATED. 2022-07-05 08:56 (화)
보령시, 제103주년 주렴산 3.1만세운동 기념행사 가져
보령시, 제103주년 주렴산 3.1만세운동 기념행사 가져
  • 박혜경기자
  • 승인 2022.04.16 19:47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1독립정신 계승·발전을 위한 시민 대통합 메시지 전달

보령시는 민족자존의 기치를 높인 지역출신 애국지사의 독립만세운동의 숭고한 뜻을 기리기 위해 16일 주산면 행정복지센터 광장에서 제103주년 주렴산 3.1만세운동 기념행사를 가졌다고 밝혔다.

보령문화원(원장 황의호)이 주관한 이날 행사는 김동일 시장과 기관·단체장, 유족, 지역주민 등 1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행사는 추모헌화에 이어 3.1운동 경과보고, 독립선언서 낭독, 기념공연, 만세삼창 순으로 진행됐다.

김동일 시장은 기념사 석상에서 “103년전 우리 보령의 애국지사 18분이 보여 준 독립에 대한 의지는 우리나라 전역에 큰 울림이었다”며 “그 정신을 이어받아 민족정체성을 기반으로 위대한 보령의 새 역사를 이어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주렴산 만세운동’은 주산 출신 이철원선생이 학생전위대로 독립운동을 하던 중 3.1독립만세운동 이후 왜경의 감시를 피해 고향인 보령 주산에서 1919년 4월 17일 밤 애국지사 18명과 주렴산 국수봉에 올라 횃불을 밝히며 태극기를 산 정상에 꽂고 독립선언서에 혈서로 서명하고 징을 치며 대한독립만세를 소리 높여 불렀다고 전해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광산김씨 2022-04-17 13:53:49
이런 기사는 좀 그러네요
문화원 반성이 없어서
개운하지 않네요^^

영우사랑 2022-04-16 22:25:40
문화원 돈ㆍ돈ㆍ돈 만세 만세 만세
역사왜곡으로 얼룩진 문화원
양창용 대표 전과자를 돌려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