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택근무 하던 소방관, 소화기로 차량화재 초기 진압!
재택근무 하던 소방관, 소화기로 차량화재 초기 진압!
  • 이병식 취재본부장
  • 승인 2020.04.08 15: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령소방서, 김정준 소방교

보령소방서(서장 방상천)는 지난 3일 보령시 동대동 주택가에서 발생한 차량화재를 근처에 사는 소방공무원이 소화기로 초기 진화했다고 밝혔다.

소방서에 따르면 김정준 소방교는‘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시행으로 재택근무 중 밖에“불이야!”소리를 듣고 나가 확인해보니, 자동차 안에서 불꽃과 연기가 발생하는 것을 발견하여 소화기로 신속하게 초기 진화를 시도했다.

출동한 소방대원들이 현장에 도착 당시, 화재는 어느정도 진화가 된 상태로 진압대원들에 의해 완전히 진화되었고, 자칫 주변에 주차된 차량으로 화재가 번질 수 있었지만 김 소방관의 빠른 대처로 큰 피해를 막을 수 있었다.

김정준 소방교는“소화기는 화재 초기 불을 끄는 데 탁월한 장비”라며“화재 발생 시 신속하게 화재를 진압하기 위해 가정 및 차량 내 소화기를 꼭 비치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