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소방서, 장마철 침수피해․감전사고 주의 당부
보령소방서, 장마철 침수피해․감전사고 주의 당부
  • 이병식 취재본부장
  • 승인 2019.07.11 0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령소방서(서장 김근제)는 장마가 시작됨에 따라 전기시설 점검 및 상습 침수지역 사전 정비에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소방서에 따르면 장마철 집중호우로 침수된 지역의 전기시설에 접근하다 감전사고로 이어져 인명피해가 발생할 수 있으며, 습기가 많은 경우 평소보다 전도율이 20배 이상 높아 누전이 일어날 확률도 높다는 설명이다.

전기사고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전기기기 및 배선의 절연부분 노출 금지 ▲누전 차단기 설치 ▲정격 퓨즈사용 ▲배선용 전선 중간연결 사용행위 금지 ▲정기적인 차단기 점검 등을 해야 한다.

소방서 관계자는“수난피해를 줄이기 위해 수방장비 100% 가동상태를 유지하는 등 대응체계 유지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고 말하며,“집중호우가 예상되면 집 주변 하수도나 배수구를 점검해 막힌 곳을 뚫어야 하며, 산사태 우려 지역 거주 주민은 대피장소와 대피로를 사전에 숙지해 달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