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썸플레이스, 우유로 바꾸니 매출 60% ‘껑충’
투썸플레이스, 우유로 바꾸니 매출 60% ‘껑충’
  • 뉴스와이어
  • 승인 2018.03.30 1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와이어)
프리미엄 디저트 카페 투썸플레이스가 우유를 주원료로 만든 ‘소프트 아이스크림’ 매출이 출시 3개월 만에 기존 요거트 아이스크림 대비 60% 넘게 증가했다고 30일 밝혔다.

투썸플레이스는 올해 초 2002년 브랜드 론칭과 함께 15년 넘게 판매해 온 ‘요거트 아이스크림’을 우유 맛의 ‘소프트 아이스크림’으로 완전히 새롭게 리뉴얼했다.

리뉴얼 후 매출 상승 요인은 우유의 고소함과 진한 풍미를 즐기고 반동결 상태의 부드러운 식감을 선호하는 아이스크림 소비 트렌드를 제품에 적극 반영한 것을 꼽는다. 여기에 아이스크림을 수제 와플콘에 담아 제공함으로써 고급스러운 디저트 이미지로 2030 젊은 고객층을 공략했다.

이 외에도 은은한 향의 얼그레이 홍차와 소프트 아이스크림의 달콤함이 잘 어울리는 ‘로얄밀크티 쉐이크’를 함께 출시해 고객 선택권을 넓혔다.

투썸플레이스는 부드럽고 진한 맛의 소프트 아이스크림은 계절과 상관없이 그 인기가 꾸준하다며 따뜻하게 풀린 봄 날씨에 차가운 디저트로 아이스크림을 주문하는 고객들이 늘고 있다고 밝혔다.

출처:CJ푸드빌
언론연락처: CJ푸드빌 커뮤니케이션팀 임종욱 과장 02-6740-4423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보도자료 출처 : CJ푸드빌
보도자료 통신사 뉴스와이어(www.newswire.co.kr) 배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