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유준, 4년만에 정규앨범 '신의 한수' 발매
가수 유준, 4년만에 정규앨범 '신의 한수' 발매
  • 양창용 기자
  • 승인 2018.08.02 1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트로트 가수 유준이 '신의 한수'를 발매했다.

앨범명이자 타이틀곡인 '신의 한수'는 희로애락(喜怒哀樂)을 함께해준 인생의 동반자에게 바치는 헌정곡으로 중독성 강한 후크 멜로디에 배우자에 대한 고마움과 미안함을 담은 가사가 귀에 쏙 들어오는 트로트 곡이다. 진성이 부른 '진안 아가씨'의 작곡가인 이제이 작곡가가 작곡했다. 편곡은 편곡가 남기연이 맡았다.

유준의 신보는 2013년 발표한 미니앨범 '호박인생' 이후 4년 만이다.

KBS '전국노래자랑' 연말결선 대상수상자로 가요계에 데뷔한 유준은 노래교실 어머니들의 사랑을 듬뿍받아 엄통령(엄마들의 대통령)이라는 별칭이 붙은 가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