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20 20:51 (토)
나 후보측, 허위사실로 장후보측 선관위 역 이의제기
나 후보측, 허위사실로 장후보측 선관위 역 이의제기
  • 양창용
  • 승인 2024.04.01 16:51
  • 댓글 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패배 감추기 위한 비열함에 유권자는 속지 않는다 ”

 

나소열 후보 선거대책위원회는 오늘 1일 허위사실 유포로 나 후보를 선관위에 이의제기한 장동혁 후보에 대해 역으로 선관위에 이의제기한다고 밝혔다.

오늘 오전 장 후보는 나 후보의 공보물에 적시된 ‘공약 이행률 저조’관련 내용은 비방을 목적으로 한 허위사실 유포에 해당한다며 선관위에 이의제기한다고 했으며 나 후보측이 이에 즉각 반격에 나선 것.

나 후보는 입장문을 통해 “최근 여론조사에서 패배의 기색이 높아지자 공당의 사무총장이 자기 당의 옷 색깔 조차 바꿔가며 선거하는 비열함을 보인다”며 “장동혁 후보측의 ‘허위사실 유포’ 주장은 말 그대로 ‘허위사실’이기에 오늘 선관위에 장동혁 후보를 허위사실 유포로 선관위에 이의제기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장동혁 의원 공약 완료율은 공보 내용대로 한국매니페스토실천본부가 각 의원실에 자료를 요청하고 의원실에서 직접 작성·제출한 자료에 의거해 완료율을 검증한 것이고 이를 MBC가 방송한 것이 팩트”라며 “자기 자신을 보좌하는 의원실에서 제출한 자료에 의해 검증된 3.3% 완료율이 부끄럽고 죄송하다고 할 일이지 이를 침소봉대해 자기의 패배를 모면하려는 수단으로 악용하는 비열함을 당장 중단하라”고 요구했다.

나 후보측은 또 공보에서는 임기말 현역의원의 공약 실천여부를 나타내는 ‘공약 완료율’로 표현했는데 장 후보측은 보도자료에 ‘공약 이행률’로 표시하며 마치 나 후보가 장 후보의 공약이행 과정 전부를 무시한 것처럼 과장하기 위해 ‘공약 이행률’로 표시 한 것은 과장된 표현이라고 말했다.

특히 장 후보측은 지난 달 28일 열린 선거방송심위에서 관계자 징계가 의결된 것을 근거로 허위사실이라고 주장하고 있으나 재심 과정 등을 통해 징계가 최종 결정되지도 않은 상태에서 마치 불법이 확정된 것처럼 사실을 과장하는 것 역시 판사출신 답지 않은 비상식적 해석이라고 주장했다.

선거공보물을 29일 선관위에 제출했다는 주장 역시 “마치 28일 선거방송심의위원회가 법정제재를 내린 사실을 알고도 29일 공보를 선관위에 제출한 것처럼 호도하기 위해 제출날짜마저 날조한 것은 명백히 허위사실”이라고 말했다. 나 후보측은 선거방송심위 회의 전 지난 달 25일 이미 공보를 제출한 접수증을 근거로 제시했다.

나 후보측은 선관위에 이의신청하는 것과 별도로 현재 유포되고 있는 허위사실 관련 유포에 대해서는 강력한 법적 조치를 취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나 후보측은 “진실을 호도하면서까지 상대 후보를 비방하며 싸우는 모습을 결코 국민은 원하지 않고 그런 후보를 선택하지 않을 것이라고 확신한다”며 “여당의 사무총장 답게 무게감 있는 모습으로 남은 기간 선거운동에 힘써주시길 당부드린다”고 점잖게 비꼬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6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당보지말고사람 2024-04-03 11:51:06
여론조사꽃<<<< 김어준이 만든 여론조사회사임.

인물 2024-04-03 11:48:15
일반 총선도 아니고 보궐선거에서 당선된 분이

이제 2년도 안되는 시간 동안 공약을 100%
완료한다는 것이 말이 됩니까?

장기사업은 공약으로 내걸면 안되겠네요 무서워서

국회의원 공약이 논길 포장 쯤 되는 걸로 생각하는 것도 아닐 거고
최소한 국회의원이 공약을 내걸었으면, 계획을 입안하고, 국비를 확보해서
지방비와 매칭해서 충분한 검토를 통해 사업이 이뤄지는 건 당연한 사실이고

이행중도 아니고 완료율 3.3%로 시민들을 대상으로 장난치는 분들이
점잖은 척 뒤로 호박씨 까는 행위와 뭐가 다릅니까

보령서천 통틀어 8800억 예산을 확보했고
공약을 70% 가까이 추진중이면 훌륭히 이행하고 있는 셈인데
말장난으로 어떻게든 까내려보려는 심보는 좀 아닌 듯 합니다.

동정표 보지말고 인물좀 봅시다.

여론조사 2024-04-02 09:11:34
보령서천 국회의원 여론조사 결과
나소열 45.4% 장동혁 41.8%

나소열 지지율이 점점 올라가고, 장동혁 여론이 안좋다.

보령에서 정치할생각없이 대전에서 나왔다가 떨어지고, 보령에 자리 남았다고 하니 후다닥 달려워서 주워먹은걸 보령사람들은 다 알고있다.

보령에서 계속 정치하려고 노력하는 나소열은 배신하지 않을것이다.

https://www.ohmynews.com/NWS_Web/View/at_pg.aspx?CNTN_CD=A0003016257&CMPT_CD=P0010&utm_source=naver&utm_medium=newsearch&utm_campaign=naver_news

영우사랑 2024-04-01 20:01:14
교정비는 그 교장
정치는 뻔뻔해야 되나보네 여러모로 대단하다.
문화원 폐쇄!

운동장 2024-04-01 19:58:16
교정비도 약삭 빠르게 빨간쪽 선거에 나서고
보령 서천은 기울어잔 운동장 이며
게임은 하나 마나
불상한 ㅇㅇ는
세상 물정모르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