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3-01-26 19:50 (목)
빈틈없는 계약 심사…5년간 1456억 절감
빈틈없는 계약 심사…5년간 1456억 절감
  • 이문규취재본부장
  • 승인 2023.01.05 08: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 감사위, 지난해 공사·용역 등 1395건 심사 207억 절감 ‘성과’

충남도 감사위원회는 지난해 계약 심사로 207억 원의 예산을 절감해 최근 5년간 총 1456억 원의 예산을 줄이고 지방재정의 건전성을 높였다고 5일 밝혔다.

구체적으로 △2018년 299억 원 △2019년 362억 원 △2020년 312억 원 △2021년 274억 원 △2022년 207억 원을 절감했다.

5년간 절감한 예산은 2차로 도로 약 33.5㎞를 신설할 수 있는 규모에 달한다.

지난해 도 감사위는 공사 589건, 용역 397건, 물품 구매 409건 등 총 1395건 1조 2644억 원 규모의 계약을 대상으로 심사를 진행해 △공사 415건 202억 원 △용역 91건 44억 원 △물품 53건 3억 원의 예산 절감 성과를 거뒀다.

아울러 도 감사위는 계약 심사를 통해 단순히 감액만 한 것이 아니라 과소 설계의 경우 증액하도록 해 안전·품질의 향상도 도모했다.

특히 천안 농촌생활용수 3단계(북면지구) 공사 등 160건에 약 42억 원을 증액해 부실 공사·용역 등을 방지하는 데 일조했다.

또 찾아가는 현장 계약 심사 제도 운영으로 시군을 방문해 총 41건 1231억 원의 계약 심사를 진행, 현장 특성에 적합한 기술지도 및 조기 발주를 지원하고 시군 직원의 도청 방문 불편을 해소하는 등 현장 중심의 감사행정을 폈다.

계약금액 10억 원 이상 공사 진행 시 설계 변경으로 10% 이상 증액이 필요할 경우 총 7회의 계약심사심의위원회 타당성 심사를 거쳐 공사 26건(160억 원 증액)의 설계 변경도 완료했다.

이와 함께 각종 건설공사 현장에서 발생하는 불용토사, 보도블록, 수목 등 건설자원 정보를 통합 관리하는 ‘건설공사 자원정보 공유시스템’을 운영해 실제 자원이 필요한 곳에 실시간 정보를 제공, 토석 등 626건을 재활용해 예산 약 14억 원을 절감했다.

배병철 도 감사위원장은 “올해도 일상 감사, 계약 심사를 추진해 예산이 과도하게 책정되거나 집행되지 않도록 살피고 지방재정의 건전하고 투명한 운용과 동시에 부실 공사·용역 등을 방지하여 안전과 품질 향상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