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9-29 10:58 (목)
보령소방서, 옥내소화전 관창 분실 주의해야…
보령소방서, 옥내소화전 관창 분실 주의해야…
  • 이병식 취재본부장
  • 승인 2022.07.28 1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령소방서(서장 강윤규)는 공동주택 내 설치된 옥내소화전 소방호스의 관창이 도난 및 분실되지 않도록 공동주택 입주민과 관계인들의 각별한 주의를 당부한다고 전했다.

소방호스 관창은 옥내소화전 호스에 연결해 물을 쉽게 분사할 수 있도록 만든 소방 장비로 관창이 없으면 초기진화에 큰 어려움이 있어 대형 피해로 이어질 우려가 크다.

최근 광주광역시 사례를 보면, 2,857세대가 거주하는 공동주택에서 무려 527개 관창이 도난된 것으로 확인되어 경찰 수사에 의해 231개의 관창이 고물상에서 발견된 것으로 알려졌다.

따라서, 공동주택 입주민의 적극적인 관심과 관계인들의 주기적인 소방시설 유지관리 및 점검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이에, 소방서는 공동주택 옥내소화전 관창 분실 예방을 위한 홍보활동을 펼치며 관창 비치 시 거래가격이 높아 도난 위험이 높은 구리나 황동 등으로 만들어진 관창보다는 알루미늄 합금 재질의 관창 사용을 권장하고 있다.

강윤규 보령소방서장은 “소방시설은 화재와 같은 만일의 상황에서도 대형 인명 및 재산 피해를 막을 수 있는 중요한 시설이다”라며 “다수의 생명과 연결이 되어있는 소방시설 유지관리에 더욱 힘써줄 것”을 당부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