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7-05 08:56 (화)
윤영선 전,관세청장 "공천 작업당했다.충격 일파만파"
윤영선 전,관세청장 "공천 작업당했다.충격 일파만파"
  • 양창용
  • 승인 2022.05.15 14:56
  • 댓글 2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태흠 전 의원은 편파적 사전 선거개입을 하였습니다.

공정선거의 훼손과 보령서천 주민의 자존심과 명예를 훼손한 점에 대해 사죄해야 합니다
윤영선 전,관세청장

존경하는 보령시, 서천군 주민 여러분!

저 윤영선, 보령서천 국민의 힘 국회의원 출마가 불공정한 공천결정으로 못 나가게 되었습니다.

공천 의사결정의 불투명성과 납득이 되지 아니하는 김태흠 전의원의 부당한 공천 간섭에 대해 사랑하는 보령서천 시민들에게 제 소회를 호소하고자 합니다.

 

김태흠 전 의원은 편파적인 선거개입으로 보령서천 유권자의 공정한 후보 선정을 방해하였습니다.

김 전의원은 의원직 사퇴 전날 대천 본인의 사무실에서 보령서천 시의원 예비후보자를 불러 모아놓고 장동혁 후보를 본인의 후계자로서 전략공천한다고 공개적으로 지지하였습니다.

투명하고 공정하게 진행되어야 할 국힘 중앙당 공심위(위원장 윤상현)개최 전부터 김태흠 전 의원은 편파적 사전 선거개입을 하였습니다.

 

국힘 보령서천 당원명부는 세 후보 모두에게 공정하게 제공하여야 하나, 장동혁 후보에만 제공한 것으로 측근에서 나왔습니다.

장후보는 여의도연구소 여론조사 진행중에 수차례 문자로 본인의 경력을 당원들에게 홍보할 수 있었습니다. 공정한 여론조사를 위반한 것입니다. 이러한 악조건에도 본인은 여론조사 결과가 본인이 크게 이긴 것으로 생각하며, 여의도연구소가 세후보 지지도에 대한 여론조사 결과를 공개하기를 촉구합니다.

 

또한 김태흠 전의원이 중앙당에 어떠한 공작을 했는지는 주민 여러분의 합리적 추론에 맡깁니다.  예시로 장후보 측근이 국힘 중앙당의 공천 결과 발표 전에도 이미 전략공천이 되었다고 장담하고 다닌 정황도 상식적으로 이해되지 아니되는 점입니다.

김태흠 전의원은 보령서천 유권자의 국회의원 후보 선출에 조직적으로 부당하게 개입하여 공정선거의 훼손과 보령서천 주민의 자존심과 명예를 훼손한 점에 대해 사죄해야 합니다.

당초 국민의 힘  보령서천 보궐선거 국회의원 후보로 세 사람(윤영선. 이기원. 장동혁)이 공천을 신청했습니다.

저는 민주당 나소열후보와 당선 가능성과 예산. 재정 전문가로서 당의 인재로서 중요성을 국힘 공천심사위(위원장 윤상현 의원)에서 강조하였습니다.

첫째, 민주당 나소열후보와 본선 경쟁시 당선 가능성입니다. 서천 출신 나소열 후보는 소지역주의(서천인구 5만. 보령인구 10만)의 악조건임에서 20대 선거에서 4천여여표차, 21대 선거에서 1500여표 근소한 차이로 김태흠 전 의원에 낙선한 매우 경쟁력 높은 후보입니다. 저는 지역인지도가 높은 제가 적임자임을 강조했습니다. 저는 19대 선거에 예비후보자로 등록한 경력이 있고,

20대임기 초반에도 보령서천 지역에 열심히 다녀서 많은 주민들이 세번째 출마하는 저를 아쉬워하고 기억한다.

중앙정부의 예산.재정전문가(청와대. 총리실. 재무부. 재경부. 국세청. 관세청 근무) 로서 민주당 나소열후보, 지방정치인과 차별화를 제시하면 당선가능성이 장후보등 다른 후보보다 높음을 강조하였습니다.

둘째는 제가 윤석열정부의 핵심과제인 부동산개혁. 재정조세개혁의 정책전문가로 국가발전에 기여 가능성이 높은 점을 강조했습니다.

그런데 지난주 밟표된 국힘 후보는 대전시장 후보에서 컷 오프된 전직 유성지역 당협위원장 출신이 결정되었습니다. 이는 지역주민에 대한 "자해공천"이라고 주장합니다.

저는 공천의 불공정 부당함에 항의하기 위해 탈당후 무소속 출마를 검토했으나, "선당후사"의 심정으로 백의종군하기로 결심했습니다.

 

사랑하는 보령서천 유권자 여러분!

제가 호소하는 점이 잘못된 주장이라고 생각하십니까?

저는 정부와 민간기업에서 오랫동안 근무한 경력을 활용하여 제 인생의 마지막 기회를 사랑하는 고향에 봉사하고자 합니다.

저는 재경부 현직 또는 퇴직후에도 보령서천의 예산사항에 대해 많은 협조와 도움을 주었습니다.

사랑하는 주민 여러분!

이번 공천과정의 잘못된 전말에 대해 문제를 제기함을 가슴 아프게 생각하지만, 윤석열정부의 공정과 상식을 위해 불의와 부당함에 침묵하지 아니하는 것이 거시적으로 지역주민을 위한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감사합니다.

 

보령서천 국회의원 전 예비후보, 전 관세청장, 전 청와대 경제수석실 행정관

윤영선 드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보령발전 2022-05-18 01:01:14
양승조, 나소열, 이영우 모두 당선되어야
중단없는 보령 발전 가능합니다.

보령발전 2022-05-17 18:44:29
김태흠, 장동혁, 김동일 모두 당선 되어야
중단 없는 보령 발전 가능합니다.

보령사랑 2022-05-17 18:38:43
지속 가능한 보령 발전를 위해
장동혁 후보를 응원합니다.

정치 2022-05-16 21:09:52
민심이고 뭐고 공천아니면 땡!
여기 안살아도 공천받으면 끝.
여기 백날살아도
공천 아니면 소용 없음.. 이게 현실임.

고향이좋아 2022-05-16 19:51:51
이제는 마지막 인생 보령발전에 매진해주세요
서울에서 더러운 공해에 찌들어 사는 것도 지겹잖아요
고향으로 내려오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