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해경, 밀물에 갯바위 고립된 관광객 2명 구조
보령해경, 밀물에 갯바위 고립된 관광객 2명 구조
  • 문상준 취재본부장
  • 승인 2022.05.09 07: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구조정 접근이 어려운 지역으로 해경구조대 직접 수영해 구조

보령해양경찰서가 오늘 오후 3시경 보령시 원산도 인근 갯바위를 산책 중 밀물에 고립된 관광객 2명을 구조했다고 8일 밝혔다.

보령해경에 따르면 오늘(8일) 오후 3시경 원산도 해변을 산책 중이던 관광객 2명이 물때를 잘 모르고 갯바위에 올랐다가 밀물에 고립되어 출동한 보령해경 구조대에 구조되었다고 전했다.

신고접수 17분 만에 보령해경 구조대원들이 현장에 도착하였으나 수심이 낮고 구조정 접근이 어려워 해상을 통해 수영으로 직접 접근하여 구조했다.

구조된 관광객 2명은 저체온증을 호소하여 대기 중이던 119구급차량을 통해 인근 병원으로 이송했다.

보령해경 관계자는 “서해바다의 경우 조석간만의 차가 심해 고립사고에 대한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라며, “바다를 찾을 때는 반드시 물때 확인 등 안전수칙을 준수해 달라”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