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9-29 10:58 (목)
어머니의 마음
어머니의 마음
  • 박혜경기자
  • 승인 2022.05.07 15:54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시우 전.보령시장
이시우 전.보령시장

5월8일은 '어버이 날'이다.

그래서 이맘때가 되면 방송에서 많이 들려주던 노래인데 요즘엔 전과는 좀 다른 것 같다.

아무튼 양주동 시 이흥렬 작곡 '어머니의 마음'은 누구나 부모님 생각으로 가슴이 뭉클해지는 노래가 아닐까.

양주동 박사는 개성에서 태어나  평양고보에 진학했으나 곧 자퇴하고 한시와 한학에 몰두하다가,  중동중학 고등속성과에 입학, 1년 동안  중학 전과를  마치고, 일본 와세다대학에서  영문학을 수학하고 귀국하여  평양 숭실전문학교에서 영미문학 교수가 되었는데 , 우연히 일본인 조선어 학자 오쿠라 신페이 (小倉進平)의 향가연구서를 읽고,  향가 등 우리 고가연구에  몰두하여 국어학계에  큰 업적을 남긴 시인 겸 국문학자였다.

이흥렬 선생이  이 시에 크게 감동을 받고 1930년대 말에 작곡하였다고 한다.

자식을 기르기 위해 희생하는 어머니의  마음을 잘 묘사한 가사가 아름다운 멜로디와  어우려져 어린이로부터 장년에 이르기까지 널리  애창되는 노래이다.

 

어머니의 마음

        양주동  작시

        이흥렬  작곡

 

낳실제 괴로움 다 잊으시고

기를제 밤낮으로 애쓰는 마음

진자리 마른자리 갈아 뉘시며

손발이 다 닳도록 고생하시네

하늘 아래 그 무엇이  넓다 하리오

어머님의  희생은 가이 없어라

 

어려선 안고 업고 얼려주시고

자라선 문 기대어 기다리는 맘

앓을 사 그릇될 사 자식 생각에

고우시던 이마  위엔  주름이  가득

땅 위에 그 무엇이 높다 하리오

어머님의 정성은 지극하여라

 

사람의 마음속엔 온가지 소원

어머님의  마음속엔  오직 한 가지

아낌없이  일생을  자식 위하여

살과 뼈를 깎아서  바치는 마음

인간의 그 무엇이 거룩 하리오

어머님의  사랑은 그지 없어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보령시민 2022-05-07 23:23:55
서천사람 나씨 서천으로 보내고
보령의 민주당을 재건해 주세요
기호도 용서하시고
인순이도 이뻐 하시고
문씨도 개과천선 하고
보령은 오직
이시우 민주당 위원장님뿐!!

개고기 2022-05-07 21:28:40
시장님 정치가 왜 이렇게 더럽데유
면상들 보기 싫어유

시장님 2022-05-07 18:28:35
이시우 당신은 영원한 보령시장 입니다
이시우 화이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