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시, 상수도 기반시설 확충으로 깨끗하고 안정적인 수돗물 공급
보령시, 상수도 기반시설 확충으로 깨끗하고 안정적인 수돗물 공급
  • 이문규취재본부장
  • 승인 2022.01.14 08:44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73억 원 투입으로 지방상수도 현대화 등 추진

보령시가 시민들에게 깨끗하고 안정적인 수돗물을 공급하기 위해 올해 총 사업비 373억 원을 투입해 상수도 기반시설 확충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시에 따르면 지난 2020년부터 오는 2024년까지 5년간 총사업비 348억 원을 들여 노후관망 정비공사 213Km, 블록 및 유지관리 시스템 구축, 누수탐사 및 복구 등을 추진하는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에 올해 94억 원을 투입한다.

이 사업이 완료되면 유수율이 85%로 개선될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지난해 12월 보령해저터널 개통에 따라 원산도를 기점으로 오천면 10개 섬지역에 오는 2026년까지 깨끗한 지방상수도를 공급하기 위해 총사업비 450억 원 중 올해 14억 원을 확보해 기본 및 실시설계를 진행 예정이다.

또한 깨끗한 수돗물 공급을 위해 1992년 건립한 창동정수장 정수시설(13,000㎥/일)의 전면 개량을 위해 사업비 111억 원을 확보하여 추진하고 있다.

이밖에도 미산면 등 4개 지역 농어촌 지방상수도 시설사업에 118억 원, 성주·청라·웅천·관창급수지역 노후상수관망 정비사업에 20억 원, 소규모 수도시설 개량사업으로 9개 마을에 16억 원 등을 투입해 유수율을 높이고 농어촌 지역의 상수도 공급 확대에도 심혈을 기울인다.

김동일 시장은 “지방상수도 보급사업을 통해 상수도 공급지역을 단계적으로 확대해 올해 상수도 보급률을 98%까지 높이고, 스마트한 관망관리로 깨끗하고 안정적인 수돗물 공급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돌고래 2022-01-14 12:51:02
해저상수관으로 도서지역 상수도를 연결한다는 말인데~ 흠~~
450억 들여서 연결하는 비용만 들어 갈까요???
매년 유지보수 비용이 만만치 안을낀데요???
차라리 섬과 섬을 연결하는 연도교를 건설해서 연도교를 이용 전기와 상수도를 연결하는 것이 가장 합리적인 해결방법일듯 한데~~
도서지역 주민들도 보령시민이고 대한민국 국민으로서 가장중요한 의료. 문화. 복지 혜택 등 삶을 영위할 자격이 있는데~~ 정치적인 목적. 단순한 관광목적이 아닌 도서민의 삶 과 관광이 함께 이루어 질수 있는 해결책을 마련하는 것이 맞지 않을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