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7대 대천관광협회장 4파전 예상
제27대 대천관광협회장 4파전 예상
  • 양창용
  • 승인 2022.01.11 09:16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년씩 2번만 대천관광협회장 선거에 출마 할 수 있다.

초선만 당선되면 재선은 자동 당선 전통

제27대 대천관광협회장 선거가 2월 초순쯤 4파전으로 치러질 예상이다.

대천관광협회장에 도전하는 후보자군에는

박병국 전, 대천관광협회장

전양달 현, 해난인명구조연구소장

박장수 현,대천관광협부회장

전병준 현, 비치대여업 협회장 후보들이 거론되고 있다.

1월 17.18일 후보자 등록서류를 접수하여 18일 오후 대천 서부수협 대회의실에서 기호 추첨을 하고 본격적인 선거 운동에 돌입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대천관광협회장 선거 후 어촌계장 선거, 통장선거, 대통령선거, 지방선거 등 줄줄이 선거판이 대기하고 있다며 한날한시에 모든 선거를 할 수는 없는지 관련 법령을 자세히 검토 고민 중이라고 신흑동 이 모 씨는 주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패기 2022-01-12 08:47:04
너무들 욕심을 내면 안됩니다.
보령시도 젊은 사람들이 활기를 불어넣어야 발전할수 있습니다.
갈수록 고령화되고 있어요

정의 2022-01-11 14:43:32
저는 전병준 후보님에게 올인

바다사나이 2022-01-11 14:25:43
전양달,,,,,,,,,,,,,,,,,,,,,,,,전달양,,,,,,,,,,,,,,어느 이름이 맞을까요???

회장이 바뀌면 사무장도 바뀌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