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혁신도시’ 공공기관 유치 홍보 본격화
‘충남혁신도시’ 공공기관 유치 홍보 본격화
  • 이병식 취재본부장
  • 승인 2021.03.02 08: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공기관 2차 이전 대비 홍보전략 마련…내포신도시 혁신 이미지 고취

충남도가 공공기관 2차 이전을 앞두고 혁신도시 내 기관을 유치하기 위한 홍보활동에 행정력을 집중한다.

도는 앞서 지난해 10월 충남혁신도시로 지정된 이후 내포신도시를 환황해권 중심도시로 육성하기 위한 전략을 마련, 홍보 계획을 수립했다.

우선 코로나19 장기화를 고려, 인터넷 매체 비중을 확대하고, 트렌드에 맞는 콘텐츠 개발에 박차를 가한다.

유치 선점을 위한 공공기관 임직원 대상 홍보도 강화할 계획인데, 내포신도시 인지도 제고를 위한 홍보물과 도정 소식지를 배포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충남 현황을 공유하고 내포신도시의 긍정적 인식을 고취할 계획이다.

지난해에 이어 실국별 관련 공공기관 방문 활동을 전개해 공공기관 유치를 위한 도의 의지도 표명한다.

또한 효율적 홍보를 위해 빅데이터를 활용해 혁신도시 현황을 분석하고, 기존 정책을 연계해 홍보 효과를 극대화한다.

주요 홍보 내용은 수도권 접근성 및 교통망, 내포신도시 정주 환경, 보육 정책 등으로 특히 도청 소재 신도시로서의 발전상을 조명해 1기 혁신도시와는 다른 ‘준비된 혁신도시’임을 강점으로 홍보할 예정이다.

구체적으로 △1시간 내외로 단축되는 수도권 접근성 △예술의 전당, 스포츠센터, 도서관과 같은 각종 문화시설 △충남 행정중심도시로서의 내포신도시 특색 △충남아이키움뜰, 충남형 더 행복한 주택 등 출산 양육 지원 정책 △내포 첨단산업단지 입주기업 대상 지방투자 촉진 보조금, 세제 지원, 기업육성자금, 경영 안정 자금 지원 등이 주요 홍보내용이다.

육안수 도 혁신도시정책과장은 “전국 유일의 도청 소재 혁신도시인만큼 도의 모든 역량을 집중해 혁신도시의 빠른 정착과 공공기관 유치에 힘쓸 것”이라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