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흠 국회의원 관운인가! 노력인가!!
김태흠 국회의원 관운인가! 노력인가!!
  • 양창용
  • 승인 2020.09.26 09: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선의 힘 차기 지방선거의 영향력은?

흔히 추석을 더도 말고 덜도 말고 한가위 같아라만 하여라. 하였는데 유독 정치인 중에는 김태흠 국회의원의 이력과 보령. 서천 사랑이 3선의 힘과 함께 이번 추석에 뜨거운 화제가 되고 있다.

3선 의원답게 무게가 실려지고 언론의 통해본 많은 시. 군민들은 예전하고 많이 달라졌다며 중량감이 묻어나고 송곳 질의등 국회의원으로 크게 봐진다는 게 중론으로 자리 잡았다.

많은 사람들은 살아가면서 운칠기삼(運七氣三)이라는 말들을 자주한다.

이번 선거에서도 당시에는 김태흠의원이 나소열 후보에게 근소한 표차이로 떨어질 것 같다는 여론이 보령시내에 쫙 퍼졌던 것이 사실이다.

지금도 호사가들은 김태흠 의원이 지역이 서천 출신 이였으면 정치인 접고 다른 일을 하고 있을 것이라고 한다,

결국 정치인보다는 사업가나 막노동판에서 잡부로 활약하고 있다는 표현이 더 리얼하다고들 한다.

사람이 한 우물을 파야 성공한다는 속담이 적중하기는 상당히 어렵다.

노력하는 사람은 물이 안 나오는 낭떠러지 근처에서도 물이 용수숨 치며 주인을 기다린 것 처럼 생명수가 나오는 경우도 종종 있어 운칠기삼이 적중하는 경우다.

아무리 도전을 해도 안 되는 일은 안 되지만 다른 일로 징역에 들어가 있어도 옥중 당선이라는 감동을 선사하는 이유는 뭘까?

세상살이는 운이70% 자신의 노력. 능력이 30%라고 하지만 김태흠 3선 국회의원을 보면 자신의 노력은95% 운이5% 정도로 보령시민들은 이제야 김태흠의원의 진면목을 본다고 합니다.

김태흠 의원의 뚝심이 이제는 운과 기를 통하여 보령. 서천의 희망이라고 이구동성 태평가가 들리는데 옥의 티라면 지난번 보령시 의장 선거 빼놓고는 흠결이 없다고 한다.

이번 추석 구상을 통하여 시간차가 빨라진 다음 지방선거에서 국민의 힘의 싹쓸이를 만들어 낼지가 이번 추석 밥상에서 화제가 될 것이다.

도의원을 뺏겨 중간 허리가 없다는 뼈아픈 고난에 차기 지방선거에서 보령. 서천 시. 군민이 김태흠 3선의원에서 힘을 실어주자는 여론이 강하다는 게 동대동 고모 씨의 주장이다.

과연 이번 추석 민심은 어디로 향배가 가느냐에 따라 연말 정국과 내년부터 선거 전에 김태흠 의원의 3선 주가가 초미의 관심사로 등극하고 있다.

핸드폰에 입력된 김태흠 전화 번호 내용
핸드폰에 입력된 김태흠국회의원 전화 번호 내용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