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야크 서정복 대표 7년 째 ‘야크 효박스’ 나눔행사
블랙야크 서정복 대표 7년 째 ‘야크 효박스’ 나눔행사
  • 양창용
  • 승인 2020.05.12 08: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령지역자활센터는 지난5월 6일 보령시 지역 내 취약노인에게 ‘야크 효박스’ 35세트를 나눔했다. ‘야크 효박스’는 대한민국 유명 아웃도어브랜드인 블랙야크에서 준비한 후원물품 세트로 5만원 상당의 9가지 제품으로 구성되었다. (양말, 쿨토시, 라면, 밀가루, 미역, 소금 등)

유명 아웃도어 브랜드인 블랙야크에서는 7년 째 [야크 효박스 마음잇는 봉사] 행사를 해오고 있다. 어버이날 소외되기 쉬운 취약노인 가정에 식료품 등을 지원함으로써 경제적 안정을 도모함은 물론 고립감 경감, 정서적 지지로 효나눔 실천, 사회적 안전망 구축에 이바지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고 밝혔다.

블랙야크 보령점 서정복(57세)대표는 “이번 후원이 취약.독거 노인들께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어요. 그리고 행복하고 마음 따뜻한 어버이날 맞으시라고 말씀드리고 싶네요“라고 말했다.

준비된 35세트 선물박스는 보령 북부지역인 천북면, 오천면(원산도,효자도포함), 청라면, 주표면, 주교면, 청소면에서 선정된 취약노인 35명에게 직접 방문하여 전달했다.

‘야크효박스’를 받은 주교면에 사는 김세태(91세) 할머니는 “다리 아파서 잘 움직이지도 못하는데 거기서(보령지역자활센터) 매주 와서 얼굴 보면서 말동무도 해주고, 자주 전화도 해줘서 너무 고마웠는데 이렇게 또 먹을 것들을 챙겨주니까 얼마나 고마운지… …“라며 활짝 웃었다.

최근 코로나 바이러스로 움추러든 사회 경제적 분위기 속에서 기업의 사회적 책임(Corporate Social Responsibility’: CSR)을 꾸준히 실천하는 블랙야크와 같은 사례가 더 늘어나 더 많은 취약계층에게 온정의 손길이 전해지길 기대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