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재만,김호원 국장 "차기 지방선거 출마설 솔솔"
신재만,김호원 국장 "차기 지방선거 출마설 솔솔"
  • 양창용
  • 승인 2020.04.26 23:06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령시 총무국장 출신들이 정치에 출마하면 바로 당선이라는 수식어가 생기면서 신재만 총무국장,김호원 산업경제국장 차기 지방 선거에 출마해야 한다는 여론이 솔솔 불고 있다고 합니다.

신재만 총무국장은 민원인,시민들이 보령시청을 방문하여,민원사항으로 인하여 불편하다는 평가가 있어서는 절대 안 된다면서 직원들과 자주 소통하면서 본인의 주어진 임무를 잘 수행하고 있다는 평가 임

김호원 산업경제국장은 예민하고 까칠한 것 같은 외모 탓에 한 번 주어진 임무는 끝까지 잘 단도리 하면서 마무리 하는 인물로 평가되면서 정치를 하면 너무 잘 할 것 같다고 함.
남부도의원 출마설이 강하게 불고 있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그래도 2020-05-02 18:10:08
지구는 돈다.

재만씨 강추

기지배 2020-04-27 20:17:18
개나소나 다나오면 머하니 보령인구줄어들고 영생상인들 다죽인는대
시의원.道議員 없으세요 문재인야 의원들머하니 다없세야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