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시, 귀농귀촌인 재능기부 활동‘눈에 띄네’
보령시, 귀농귀촌인 재능기부 활동‘눈에 띄네’
  • 양창용
  • 승인 2019.11.29 0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령시는 귀농귀촌인들이 가진 재능을 지역사회를 위해 펼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기 위해 추진 중인 재능기부활동이 다양한 활동으로 이어지며 주목받고 있다고 밝혔다.

보령시귀농귀촌협의회(협의회장 명재두)는 앞서 지난 22일에는 남포면 달산리 마을을 방문해 담벼락 벽화그리기를 진행했으며, 29일에는 대천해수욕장 머드광장에서 환경정화 봉사활동을 펼쳤다.

또한 12월에는 문패 만들기 재능기부 활동 등을 펼칠 계획으로 귀농귀촌인들이 지역사회에 봉사하며 이웃과 소통하기 위한 활동을 꾸준히 진행한다는 방침이다.

강상희 농업지원과장은 “귀농귀촌인들이 농촌지도자회, 생활개선회, 마을법인 등 지역리더로 활동하며 농촌사회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며, “귀농귀촌인들이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지역민과 상생할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지원하여 보령시 인구증가의 원동력이 되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 보령지역의 귀농귀촌 인구는 752세대 953명으로 최근 3년간 2607명이 은퇴 후 전원생활 및 새로운 대안적 삶을 추구하기 위해 귀농귀촌을 한 것으로 나타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