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해경, 취약시간대 노린 고무보트 절도 피의자 검거
보령해경, 취약시간대 노린 고무보트 절도 피의자 검거
  • 문상준 취재본부장
  • 승인 2019.11.13 0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항포구에 보관중이던 고무보트 노린 계획적인 절도

보령해양경찰서(서장 이천식)는 지난 9월 5일 오전 2시경 충남 보령시 무창포항에서 고무보트를 절취한 혐의로 A(38세)씨를 검거하여 범행을 자백 받았다고 11월 13일에 밝혔다.

A씨는 9월 5일 오전 2시 경 무창포항 내 주차장 무대장치 뒤편 슬립웨이 인근 공터에 피해자가 줄로 묶어 보관하던 고무보트를 가위로 줄을 절단하고, 자신의 차량 적재함에 시가 1백만원 상당의 고무보트를 적재하여 가져가 절취하였다.

이에 신고를 접수받은 보령해양경찰서는 수사를 착수, 30여 일 동안 목격자 탐문 및 주변 CCTV 분석, 법 영상 분석 등 의 끈질긴 수사 끝에 A씨의 차량을 특정하고 세종시에 거주하는 피의자 A씨를 검거하게 되었다.

보령해양경찰서(서장 이천식)는“최근 항포구 및 선박 등에서 절도가 증가 하고 있어 국민에게 불안감을 조성하는 민생침해범죄 예방에 치안력을 집중하고, 항포구 및 해양시설 등에 대하여 치안활동을 강화하는데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