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시, 금강유역환경청과 생태계 교란어종 퇴치 사업 펼쳐
보령시, 금강유역환경청과 생태계 교란어종 퇴치 사업 펼쳐
  • 양창용
  • 승인 2019.05.17 08: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령시는 지난 16일부터 17일까지 보령호 일원에서 금강유역환경청(청장 김승희)과 함께 생태계 교란어종 퇴치사업을 펼쳤다고 밝혔다.

이번 퇴치활동은 배스와 블루길 등이 하천, 댐, 호수, 저수지 등 내수면 일대에 서식하여 국내 토종어류를 감소시키는 등 생태계를 교란시키고 있어 이를 해결하기 위해 마련됐다.

생태계 교란어종은 과거 1990년대 식용을 위해 수입됐으나 양식과정에서 일반 하천 등에 유입되어 붕어를 비롯한 쏘가리 치어, 민물새우 등이 서식하는데 큰 피해를 주고 있다.

퇴치활동은 산란철에 맞춰 전문 잠수부를 투입하여 어창을 이용한 암컷 위주로 선별해 약 6톤을 포획했다.

신행철 환경보호과장은 “생태계 교란어종 및 교란식물 퇴치를 통해 생태계 건강성 회복과 생물 다양성 증진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