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흠 의원 성명서
김태흠 의원 성명서
  • 양창용
  • 승인 2019.04.02 1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세훈의 ‘노회찬 자살’ 언급에 발끈하는 정의당과 민주당은

역지사지 자세로 자신들을 돌아보기 바란다.
김태흠 의원
김태흠 의원

오세훈 전 시장이 故 노회찬 전 의원에 대해 “돈 받고 스스로 목숨 끊은 분”이라고 말한 것을 두고 정의당이 “극악무도한 망언”, “배설 수준의 인신공격”이라고 공격하고 민주당까지 발끈했는데 정말 이해할 수 없다.

먼저 故 노회찬 전 의원이 우리나라 진보정치 발전을 위해 노력하고 기여한 것은 존중하고 높이 평가한다.

그러나 그가 ‘자살’이라는 극단적 선택을 한 것은 뇌물을 받은 것 때문에 수사가 진행되자 압박을 받았고 양심의 가책을 느꼈기 때문이다.

오 시장이 언급한 것은 이런 이유로 발생한 ‘노회찬의 자살’ 때문에 창원성산 보궐선거가 이뤄지게 됐다는 사실 자체를 언급한 것이지 노 전의원이 살아가고자 했던 가치마저 부정한 것이 아니다.

이를 두고 정의당이 ‘극악무도’, ‘배설 수준 발언’이라고 비난하고 민주당 등이 거드는 것은 옳지 못하다.

정치인이 정치적 사건에 대해 사실관계도 언급하지 못한다는 말인가?

만일 반대의 경우라면 자신들은 선거기간 내내 이렇게 떠들고 다녔을 것이다.

‘부패한 보수 정당 때문에 보궐선거 치르게 됐으니 이번 기회에 보수 정당 뿌리를 뽑아 버립시다.’ 라고

정의당, 민주당은 역지사지로 생각해 보기를 바란다.

그리고 돌아보기 바란다. 그동안 행한 자신들의 행태를...,

2019년 4월 2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