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시, 건강 취약계층 대상 라돈 측정기 대여 추진
보령시, 건강 취약계층 대상 라돈 측정기 대여 추진
  • 양창용
  • 승인 2019.03.14 09: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령시는 라돈에 대한 시민들의 불안감을 해소하고, 실내 공기질의 자발적인 관리를 위해 건강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라돈 측정기 무상대여를 추진한다.

앞서 시는 시 자체 예산을 편성해 75대를 구입하여 2월부터 읍면동사무소를 통해 대여서비스를 추진해왔고, 3월에는 한국중부발전(주)로부터 100대를 추가로 지원받아 어르신과 아동, 사회복지시설 등을 대상으로 무상 대여를 추진하게 된 것이다.

이에 따라 시는 동거동락 생활방과 노인요양시설 등 어르신 생활공간에 31대, 어린이집 59대, 장애인 거주시설 및 군부대 9대, 경찰서 및 소방서에 2대 등 모두 101개 시설에 무상 대여하여 자체 관리토록 추진한다.

대상 시설의 무상 대여 기간은 2주에서 1개월이며, 해당 시설을 이용하는 개인은 3일에서 1주일의 범위 내에서 이용할 수 있고, 경로당 등 어르신 이용시설에는 현지 출장을 통해 사용법을 안내할 계획이다.

신행철 환경보호과장은 “지난 2월부터 약 한달 남짓 기간 동안 시민들이 100여 회를 대여하는 등 관심이 꾸준한 것으로 나타났다”며, “상대적으로 건강관리가 취약한 어르신과 아동들을 위해 다양한 운영 방안을 고민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라돈측정기 사용 시에는 방문과 창문을 모두 닫고 벽 또는 바닥으로부터 50cm 이상 거리를 두고 사용해야 하며, 전원을 연결하면 10분 단위로 자동 측정된다.

실내공기 중 라돈 농도가 높게 측정될 시에는 수시로 환기하는 것이 중요하며 침대 등 특정 제품에 대하여 라돈 방출이 의심되는 경우에는 생활방사선안전센터 홈페이지(www.kins.re.kr/radon) 또는 콜센터(1811-8336)로 라돈 측정 서비스를 신청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