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관님 구라실력이 몇 단 정도 되시는지요?
장관님 구라실력이 몇 단 정도 되시는지요?
  • 양창용
  • 승인 2019.02.11 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걸 질문이라고 물어봅니까?

이재오 특임장관게서 전국을 순회하면서 보령시청 방문을 했었습니다.

각종 민원사항을 청취하고 방문한 기념으로 기자들에게 궁금한 것이 있으면 질의하라고 했어 제가 이재호 특임장관(향후 대통령후보)에게 2가지를 물어봤습니다.

장관님

가장 궁금한 것은요 ?

1.정치인으로 구라가 몇 단 정도 되신다고 생각하시는지요?

2.차기 대통령후보로 대통령선거에 출마할 계획이 있으신지요?

이재호특임장관

제를 한참 쳐다보시더니 입맛을 다시면서 한참 째려본다는 표현이 맞는다고 생각합니다.

답변을 안 하고 기자실을 나가셨습니다.

제도 바로 따라 나가면서 복도에서 또 물어봤습니다.

장관님 정말 궁금해서 그럽니다. 아까 궁금한 것 있으면 물어보라고 했자나요?

정말 구라가 몇 단정도 된다고 생각하시는지 궁금합니다.

이재호 특임장관

그걸 질문이라고 물어봅니까?

또 째려보면서 계단을 내려갔습니다.

사람마다 궁금한 게 따로 있는데 제가 뭐 잘못했습니까?

궁금한 것 있으면 물어보라 메요?

이왕 이렇게 된 것 이재호 특임장관이 구제역 현장을 살펴보기 위해서 천북 사호리 매몰지 현장을 방문했습니다.

카메라 들고 천북 사호리 매몰지 산 정상까지 가서 이재호 특임장관 현장 설명 장면을 카메라로 찍으면서 이동할 때 제가 또 물어봤습니다.

장관님

아까 제가 궁금해서 물어본 것 답변을 안 해주셔서 천북까지 따라왔습니다.

또 째려보는 것 같이 이동하면서 이제 그만 물어보라면서 정치인에게 구라가 몇 단이냐고 물어보는 기자가 어디에 있냐면서 다른 것을 물어보라고 답변하셔서 다른 것은 하나도 안 궁금하고 구라가 몇 단인지가 가장 궁금하다고 답변했습니다.

같이 동행한 시청직원 왈

형님 저분이 차기 대통령 후보가 되실 분입니다.

아까 살 떨려서 죽는 줄 알았다면서 제발 이상한 질문 같은 것은 물어보지 말라고 신신당부를 했습니다.

궁금한 것을 물어보라고 해서 궁금한 것을 물어봤는데 답변을 안 하고 째려보면 뭘 물어봐야 되는지 지금도 궁금합니다.

지금 이재호 정치인께서 보령에 오신다면 또 물어봐야지요?

지난번에 답변을 안 해주셔서 그럽니다.

정말 구라가 몇 단정도 되신다고 생각하시는지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