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시 체육회사무국장 성추행 사건 전혀 모른다. 발뺌
보령시 체육회사무국장 성추행 사건 전혀 모른다. 발뺌
  • 양창용
  • 승인 2019.01.20 22:01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령시의회 거시기 시의원은 시민의 한 사람으로써 강하게 분노했다.
누구여!!항상 주둥이 조심하라고 했어 안 했어니들이 그러구두 식구여!!!
누구여!!

항상 주둥이 조심하라고 했어 안 했어...

니들이 그러구두 식구여!!!

보령시 체육회에도 성추행한 혐의로 기소된 직원이 30시간의 성폭력치료 프로그램이수와 사회봉사 명령이 떨어졌는데도 지금까지 아무런 인사 조치가 없이 근무하고 있다면서 보령시의 관리감독에 의혹의 눈길을 보내고 있어 향후 귀추가 주목된다.

체육계 성추행 보도가 연일 끊이질 않고 보도되고 있는 마당에 보령시 체육회 직원의 미투 사건은 정말 충격적이라면서 보령시의회 거시기 시의원은 시민의 한 사람으로써 강하게 분노했다.

보령시 거시기 시의원의 분노에 김현호 보령시체육회 사무국장에게 전화 통화를 실시해서 솔직하게 답변을 요구했으나 개인 사생활을 자신이 어떻게 알 수 있냐면서 자신은 지금까지도 보고 받은 봐도 없으며 성추행 사건은 전혀 모르는 일이라고 딱 잡아 때었다.

사회봉사명령을 수행하려면 보령시 체육회사무국장에게 보고하고 문서도 제출해야 되는데 과연 알고 있으면서 모른다고 하는 것인지 거시기 시의원은 체육회 사무국장이 직원 비호 의혹을 제기했다.

정말 이 모든 사건이 사실이라면 보령시청 총괄책인자인 김동일시장 책임이 가장 크다는 지적이다.

이 사건이 사실로 밝혀질 경우 보령시 스포츠파크 신규사업 및 전지훈련 및 대회 유치에도 빨간불이 켜졌다는 것이다.

보령시 거시기 시의원은 단호했습니다.

보령시 체육회는 더 이상 시민들을 기만하지 말고 정정당당하게 책임지는 모습을 보여 달라면 서 보령시의회 차원에도 주민감사청구권 발동해서 시민들로부터 위임받은 본연의 임무를 수행하겠다고 거시기 시의원은 강력 주장했다.

사회봉사명령

사회봉사명령이란 유죄가 인정된 범죄자에 대하여 교도소등에 구금하는 대신 정상적인 생활을 하면서 일정시간 무보수로 사회에 유익한 근로를 하도록 명하는 제도이다.

즉, 강제추행 혐의로 공소제기되어 사회봉사 및 이수명령을 받았을때,  이때에는 벌금형 이상의 유죄판결이 있었다는 뜻이며, 당연히 전과 즉 범죄사실이 기록되고 신상정보등록대상자가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색개 2019-01-22 09:09:01
절대 빠질 수 없는 상황 이였을 거라는 생각이 듭니다.

미인개 조심

한심해 2019-01-21 17:10:00
가정주부를 성추행했다면 끔찍한 짓 아닌가여
자기도 부인이 있을 터
모든 사건이 사실이 아니길 기도 올립니다.

무명인 2019-01-21 09:01:59
코치 감독이 제자를 성추행하는데
체육회는 직원이 누구를 성추행 했다는 것인지 궁금하네요
직원이 직원을 성추행했나요?????
보령시청이 조용할 날이 없네요
직원 특체비리 소리도 들리던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