벼룩시장구인구직 “여성 81% 일하는 엄마 ‘워킹맘’ 선호”
벼룩시장구인구직 “여성 81% 일하는 엄마 ‘워킹맘’ 선호”
  • 뉴스와이어
  • 승인 2018.06.21 0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와이어)
육아와 일을 병행하기 힘든 수많은 고충에도 불구하고 실제로 여성들은 가사와 육아, 직장까지 병행하는 워킹맘을 더 원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디어윌(대표 장영보)이 운영하는 벼룩시장구인구직이 성인 여성 862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설문에서 응답자의 81%가 전업맘 보다 워킹맘을 선택하겠다고 답했다.

워킹맘을 선택하겠다는 응답은 미혼 79.8%, 기혼 81.8%로 결혼 여부에 상관없이 여성의 대다수가 워킹맘을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연령별로는 20대 82.6%, 30대 77%, 40대 86.9%, 50대 79.7%, 60대 이상 71.4%로 상대적으로 미혼이 많은 20대와 자녀를 키우고 사회의 재진출을 꿈꾸는 40대의 비율이 높은 것으로 집계되었다.

워킹맘을 선택한 이유로는 34.7%가 ‘일을 통한 자아실현과 삶의 만족’을 1위로 꼽았다 가사와 육아만으로 나의 진정한 가치를 인정받는 경우가 드물고 육아만 하는 경우 자아실현의 욕구가 충족되기 어렵기 때문인 것으로 해석된다. 이어 ‘가계 경제를 위해서(33%)’가 근소한 차이로 뒤를 이었다.

그 외 응답으로는 ‘일도 살림도 육아도 모두 잘하고 싶어서(10.6%)’, ‘일하는 모습이 아이에게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 같아서(10%)’, ‘배우자에게 당당해질 수 있어서(8.9%)’, ‘육아나 전업주부가 나랑 맞지 않을 것 같아서(2.9%)’가 있었다.

결혼 여부에 따라 살펴보면 미혼의 경우 ‘일을 통한 자아실현과 삶의 만족(45.1%)’을 기혼의 경우 ‘가계 경제를 위해서(39.1%)’를 가장 많이 선택해 의견 차이를 보였다. 이외에도 미혼은 ‘일하는 모습이 아이에게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 같아서(10.6%)’를 기혼은 ‘일도 살림도 육아도 모두 잘하고 싶어서(121%)’를 각각 3위로 꼽으며 워킹맘과 육아에 대한 시각의 차이를 보이기도 했다.

반면 전업맘을 선택했던 응답자는 그 이유로 ‘직접 아이를 육아하길 원해서(32.9%)’를 가장 많이 꼽았다. 다음으로 ‘가사와 육아로 인해 낮아진 자신감 때문에 사회생활을 못할 것 같아서(24.4%)’, ‘극심한 취업난의 사회적 분위기 때문에(17.1%)’, ‘부업 등을 통해 집에서도 간단한 돈벌이가 가능해서(13.4%)’, ‘장기 미취업에 대한 불안감 때문에(12.2%)’가 있었다.

미혼의 경우 ‘직접 아이를 육아하길 원해서(38.9%)’를 이유로 가장 많이 선택한 반면 기혼의 경우 ‘가사와 육아로 인해 낮아진 자신감 때문에 사회생활을 못할 것 같아서(30.4%)’를 가장 많이 선택한 것으로 나타났다. 결혼, 출산, 육아의 경험이 없는 미혼의 경우 아이의 육아를 가장 우선시 하는 경향을 보인 반면 이 모든 것을 경험하며 자신의 명함을 잃은 기혼의 경우 경력단절 후 사회로의 진출 문턱은 높고 문은 좁아 전업맘을 선택한 것으로 해석된다.

출처:벼룩시장구인구직
언론연락처: 미디어윌 마케팅실 김묘정 과장 02-3019-1555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보도자료 출처 : 벼룩시장구인구직
보도자료 통신사 뉴스와이어(www.newswire.co.kr) 배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