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년이 즐거운 신대3리 봉황마을
노년이 즐거운 신대3리 봉황마을
  • 양창용
  • 승인 2018.01.01 11: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들아 "더 늦기전에 비행기 한번 타보자"

보령시 주교면 신대3리 봉황마을은 평균나이 70세 이상 어머님들이 살기 좋은 봉황마을 추진위원장 신영회장의 협심으로 다양한 교육 및 선진지 견학을 통하여 여유로운 인생을 만끽할 수 있는 마을로 전국에서 벤치마킹을 하러 방문할 정도로 인가가 상하가로 치솟고 있어 노년이 즐거운 신대3리 봉황마을에 거주하기 위해서는 발 빠르게 움직여한 한다는 여론도 있다.

신대3리 봉황마을 부체 춤이 도, 경연대회에서 금상을 수상하면서 이제는 저 멀리 부산까지 소문이 퍼지면서 이제는 국내보다는 해외진출을 눈앞에 두고 있지만 왕복 비행기 값을 후원해주실 아들,딸,며느리, 중부발전,독지가 여러분을 눈 빠지게 기다리고 있다고 합니다.

미국, 일본, 중국, 동남아 해외공연 계획은 잘 준비되고 있다고 합니다.

아들아 너 늦기 전에 비행기 한번 타보자!!
동네 이장은 2년씩 2번 정도가 딱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